안녕하세요. 구독자 여러분.

2013년부터 쉼 없이 달려온 글로벌 연예미디어 ‘겟잇케이’가 더 좋은 콘텐츠와 새로운 모습을 선보이기 위해 잠정 휴식에 들어갑니다. 그간 아낌없이 보내주신 관심과 사랑에 감사드리며, 앞으로 더 발전된 모습으로 다시 인사드리겠습니다.

-겟잇케이 일동-

닫기 오늘 하루 열지 않음

‘무법변호사’ 이준기, 촬영장 ‘일꾼모드’..솔선수범 자태 돋보여

Comments (0) Drama

‘무법변호사’ 이준기가 촬영장 열정맨으로 변신했다.

눈 뗄 수 없는 화려한 영상미와 휘몰아치는 폭풍 전개, 이준기-서예지-이혜영-최민수의 명품 열연으로 안방극장을 사로잡고 있는 tvN 토일드라마 ‘무법변호사’(김진민 연출/윤현호 극본/tvN, 스튜디오드래곤 기획/로고스필름 제작) 측은 23일(수) 촬영장 열정맨으로 등극한 이준기의 촬영장 비하인드 사진을 공개해 그의 남다른 ‘무법변호사’ 사랑을 인증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준기는 장대 마이크와 조명용 블랙 호일(라이트 커터의 일종. 빛 조절하는 흑지)를 들고 스태프들의 일일 흑기사로 변신해 눈길을 끈다.

이는 막내 스태프로 분한 이준기의 모습으로 촬영 막간의 시간을 이용, 스태프들을 위해 직접 두 팔을 걷어 올린 채 멀리 떨어진 곳까지 마이크대를 거뜬히 들어 올리고 있다. 자신이 할 수 있는 일이라면 발벗고 나서는 이준기의 모습에서 남다른 배려심이 고스란히 느껴진다.

그런 가운데 이준기가 촬영장 열정맨에 이어 영업맨으로 변신한 모습이 함께 포착돼 보는 이들의 배꼽을 잡게 한다. 현란한 말솜씨를 내세워 선배 이혜영에게 홍삼을 판매하는 듯한 그의 열정 가득한 모습이 웃음을 자아내는 것.

이준기는 “늘 촬영장 분위기가 좋다”고 운을 뗀 뒤 “감독님과 스태프들은 물론 선배님, 후배들이 다 함께 있으니 그 사이에서 윤활유 역할을 하는 게 내 몫인 것처럼 즐겁고 서로 화합하는 모습을 볼 때마다 나 자신도 행복해진다”고 밝혔다.

이어서 “이왕 우리가 작품을 위해 모인 만큼 항상 즐겁고 화기애애한 분위기에서 다 함께 촬영했으면 좋겠다. 서로를 알아가면서 배우고 보듬어주는 것이 작품을 완성하는데 가장 중요한 부분인 것 같다. 나도 좀 어색할 때가 있지만(웃음) 내가 조금 더 다가가고 표현할수록 촬영장 분위기가 부드러워져서 그런 점이 좋다”고 전했다.

tvN ‘무법변호사’은 법 대신 주먹을 쓰던 무법(無法) 변호사가 자신의 인생을 걸고 절대 권력에 맞서 싸우며 진정한 무법(武法) 변호사로 성장해가는 거악소탕 법정활극. 매주 토일 밤 9시 tvN을 통해 방송된다.

겟잇케이 신민경 기자 / 사진 무법변호사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