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법변호사’ 이준기, “액션 위해 주짓수까지 배웠다”

Comments (0) Drama

‘무법변호사’ 이준기의 액션 비주얼이 공개됐다.

‘개늑시 커플’ 김진민 감독과 이준기의 재회로 뜨거운 화제를 모으고 있는 새 토일드라마 ‘무법변호사’(김진민 연출/윤현호 극본/스튜디오드래곤, 로고스필름 제작) 측은 17일(화) 종횡무진 활개치고 다니며 무법변호사 포스를 풍기고 있는 이준기(봉상필 역)의 모습을 선보였다.

‘무법변호사’ 속 이준기가 연기하는 봉상필은 법과 주먹을 겸비한 조폭 출신 변호사.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 이준기는 유연하고도 날렵한 몸놀림으로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이준기는 극 중 종횡무진 활개를 치고 다니는 ‘무법변호사’답게 파워 넘치는 액션과 강렬한 눈빛으로 시선을 잡아 끌며 강렬한 아우라를 발산하고 있다.

이준기는 “나 스스로도 액션에 대한 욕심이 많은데 ‘무법변호사’에서 만큼은 이전에 볼 수 없었던 나만의 액션을 만들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며 “최근 주짓수를 배우기 시작하면서 주짓수만의 화려하면서도 리드미컬한 동작에 빠지게 됐다. 이에 ‘주짓수를 액션신에 접목시키면 어떤 그림이 나올까?’하는 궁금증에 이를 무술 감독님께 제안 드렸는데 흔쾌히 받아들여 주셔서 주짓수를 활용한 액션신을 만들 수 있었다. ‘무법변호사’ 속 액션신을 눈여겨봐달라”고 전했다.

tvN ‘무법변호사’ 제작진은 “이준기가 몸을 사리지 않는 액션 열연으로 속도감 있고 화려한 액션신을 완성하고 있다. 스태프들 역시 그의 열정까지도 고스란히 카메라에 담으며 보는 것만으로도 속이 뻥 뚫리는 장면을 만들기 위해 애쓰고 있다”며 “이준기의 절도 있는 액션으로 더욱 볼거리가 풍성해질 ‘무법변호사’에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tvN 새 토일드라마 ‘무법변호사’는 법 대신 주먹을 쓰던 무법(無法) 변호사가 자신의 인생을 걸고 절대 권력에 맞서 싸우며 진정한 무법(武法) 변호사로 성장해가는 거악소탕 법정활극. tvN ‘라이브’ 후속으로 오는 5월 12일 토요일 밤 9시 첫 방송 예정이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무법변호사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