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스타엑스, 美 ‘징글볼’ 6개 도시 투어 확정…’K-pop 그룹 최초’

Comments (0) MUSIC

그룹 몬스타엑스가 K팝 그룹 최초로 미국 ‘징글볼’ 투어에 나선다.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측은 “몬스타엑스가 미국 유명 라디오 방송국 아이하트라디오(iHeartRadio)에서 개최하는 연말 쇼 ‘징글볼’(Jingle Ball) 투어에 초청 받았다”라며 “오는 11월 30일(이하 미국 현지시각) 로스앤젤레스를 비롯해 미국 6개 도시의 무대에 오른다”고 15일 밝혔다.

앞서 미국 현지시각 12일  아이하트 라디오와 공식 홈페이지 및 SNS에 따르면 K팝 그룹 최초로 몬스타엑스가 11월 30일 로스앤젤레스를 시작으로 12월 1일 샌프란시스코, 3일 미니애폴리스, 4일 보스턴, 5일 필라델피아, 7일 뉴욕 등 ‘징글볼’ 투어 6개 도시 공연에 초청 되어 ‘징글볼’ 투어 무대를 펼친다고 알렸다.

지난 2000년부터 시작된 ‘징글볼’ 쇼는 미국 유명 라디오 방송국 아이하트라디오의 주최 하에 그해 최고의 가수들이 최고의 히트곡을 연주하는 연말 콘서트다. 앞서 2012년에는 가수 싸이가 로스앤젤레스에서 메인 게스트로 출연한 바 있다.

올해 개최되는 ‘징글볼’ 투어에는 K팝 그룹 최초로 참여하는 몬스타엑스를 비롯해 션 멘데스, 체인스모커스, 카디비, 카밀라 카베요, 캘빈 해리스, 칼리드, 두아 리파 등 세계적인 팝스타들이 라인업에 올랐다.

소속사를 통해 아이엠은 대표로 “한국을 대표하는 아티스트 중 하나로 뽑혀 ‘징글볼’ 투어에 세계적인 아티스트 분들과 함께 무대에 오르게 돼 무척 기쁘고 영광스럽다”라면서 “몬베베가 함께 노력해서 만들어준 결과라고 생각한다. 국내 컴백과 징글볼 투어도 완벽한 무대를 선사하기 위해서 최선을 다해 열심히 준비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미국 라디오의 경우 앞서 현지 팬들의 요청에 의해 ‘라디오 디즈니’를 비롯한 ‘캘리포니아스 와일드 94.9’, ‘리듬 105.9’ 등 여러 라디오 채널에서 몬스타엑스의 곡 ‘젤러시(Jealousy’)’와 ‘히어로(Hero)’가 수차례 틀어진 바 있다 또한, ‘더 커넥트(The Connect)’ 앨범 발매 당시 미국 라디오 ‘모스트 리퀘스티드 라이브’가 발표한 ‘한 주간 가장 많이 요청된 곡 TOP30’에서도 타이틀곡 ‘젤러시’가 19위에 랭크되는 등 몬스타엑스는 미국 라디오에서도 큰 관심을 불러일으켰고, 이에 몬스타엑스의 현지 라디오 출연은 더욱 화제를 모았다.

이어 두 번째 월드투어 미국 공연시 바쁜 일정 속에서도 틈을내서 FOX5 ‘굿데이 뉴욕’ FOX11 ‘굿데이LA’, NBC ‘엑세스 할리우드’ 등에 출연했고 빌보드, 포브스, 버즈피드, 시카고트리뷴등 현지 20여개 매체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라디오 디즈니’ ‘조조 온더 라디오’ ‘발렌타인 인 더 모닝’ ‘온 위드 마리오 로페즈’ ‘잭상쇼’ 등에 별도의 통역 없이 출연을 통해 직접 몬스타엑스의 색깔과 음악을 해외 팬들에게 각인시켰고 현지에서 불어오는 꾸준한 성장세를 증명해왔다.

한편, 몬스타엑스(셔누.원호.기현.민혁.형원.주헌.아이엠)는 ‘2018 MONSTA X WORLD TOUR THE CONNECT'(몬스타엑스 월드 투어 더 커넥트)를 제하로, 유럽, 아시아, 북·남미 등 전세계 20개 도시 25회 공연를 진행한 월드투어를 성공적으로 마친 후 오는 22일 정규 앨범 TAKE.1 (알 유 데어?)로 국내 컴백에 나선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아이하트라디오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