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던파머’ 이홍기-이하늬, ‘연상연하커플’ 탄생 가능할까?

Comments (0) Drama

이홍기 이하늬

‘모던파머’ 이홍기가 장난기 넘치는 어린아이 같은 매력과 배려심 깊은 남자의 매력을 동시에 발산, 이하늬의 마음을 흔들며 본격적인 사각관계 로맨스를 예고했다.

SBS 주말드라마 ‘모던파머’에서 최악의 상황에도 포기하지 않으며 “괜찮아요 괜찮아요” “포기는 배추 셀 때나 쓰는 말이지” “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니다” 등 대사로 긍정의 아이콘으로 떠오른 이민기(이홍기)가 배려심 깊은 상남자의 매력을 선보이며 강윤희(이하늬)의 마음을 흔들고 있다.

겉으로는 툴툴대면서도 다리 다친 강윤희를 안아 차에 태우는 등 철부지인 줄로만 알았던 ‘연하남’ 이민기의 새로운 모습에 강윤희는 계속 신경이 쓰이고, 강혁(박민우)은 엄마를 닮은 강윤희의 매력에 사랑을 느낀다.

엇갈리는 시선을 가진 세 사람 사이에 이민기 외바라기 사랑의 주인공 유나(한보름)가 등장하며 본격적인 사각관계 로맨스가 시작되어 시청자들의 관심이 증폭되고 있다.

‘첫 사랑은 이루어지지 않는다’는 속설을 깨고 이홍기와 이하늬 ‘연상연하커플’의 사랑이 결실을 맺을지 아니면 배추 농사에 성공, 밴드로 화려한 복귀에 성공한 이홍기와 톱스타 한보름의 사랑이 이어질지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SBS 주말드라마 ‘모던 파머’는 주말 밤 8시 45분에 방송된다.

 

글 한지희  사진 SBS콘텐츠허브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