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당’ 조승우 “촬영 고생해..최선 다한 모습이 화면에 잘 담겼다”

Comments (0) Film

배우 조승우가 ‘명당’ 촬영 소감을 전했다.

1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 메가박스에서 영화 ‘명당'(감독 박희곤)의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배우 조승우, 지성, 백윤식, 김성균, 유재명, 이원근, 박희곤 감독이 자리했다.

이날 조승우는 “촬영하면서 고생을 많이 한 것 같다”며 “열심히 최선을 다해서 촬영했던 게 화면에 잘 나왔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여기 계신 선배님들과 작업이 소중했고, 많은 도움을 받고 많은 감동을 받으면서 연기했다. 좋은 시간이었다”고 덧붙였다.

영화 ‘명당’은 땅의 기운을 점쳐 인간의 운명을 바꿀 수 있는 천재 지관 ‘박재상’(조승우)과 왕이 될 수 있는 천하명당을 차지하려는 이들의 대립과 욕망을 그린 작품으로 오는 9월 19일 개봉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