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치맨’ 김준면, ‘리치+핸섬’ CEO가 말하는 성공 비결

Comments (0) Drama

안하무인 대표로 변신한 김준면(엑소 수호)의 성공 비결 일부가 공개된다.

오는 5월 9일(수) 드라맥스, MBN에서 동시 방송을 앞두고 있는 새 수목드라마 ‘리치맨’(연출 민두식/극본 황조윤·박정예/제작 iHQ)에서 천재 CEO 이유찬으로 변신한 김준면의 아슬아슬한 인터뷰 현장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도 촬영에 한창인 이유찬 대표의 모습이 포착됐다. 극 중 이유찬이 이끄는 IT 기업 넥스트인은 상장 3년 만에 주가 80배, 시가총액 2조원을 달성한 꿈의 기업.  이유찬은 성공 비결을 묻는 질문에 자신이라고 답한 것에 이어 꾸밈없는 팩트 폭격으로 인터뷰어의 말문을 막히게 한다.

급기야 의자에 반쯤 드러누운 신개념 태도로 주위 사람들의 진땀을 빼게 했다고. 모든 것이 완벽한 그에게 없는 단 한 가지 ‘싸가지’, 안하무인 천재 이유찬의 본색이 만천하에 드러날 조짐을 보이고 있다.

하늘을 찌르는 이유찬의 자부심은 천재적인 두뇌와 실력에서 나온 반박불가의 ‘팩트’라는 점이 여심을 매료시킨다. 그뿐만 아니라 안구복지까지 책임지는 꽃미남 비주얼 역시 이루 말할 수 없는 심쿵 요소로 작용할 전망이다.

한편, ‘리치맨’은 안면인식장애라는 치명적 단점을 지녔지만 누구에게도 거침없는 ‘안하무인 천재 사업가’ 유찬(김준면 분)과 알파고 기억력 하나로 고군분투하는 ‘무한긍정 취준생’ 보라(하연수)가 부딪히면서 펼치는 힐링 로맨스를 담는다. 5월 9일(수) 밤 11시 드라맥스, MBN에서 방송.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iHQ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