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맨스는 별책부록’ 이나영X이종석, 달콤 케미로 가득한 ‘은단커플’ 로맨스 2막

Comments (0) Drama

‘로맨스는 별책부록’ 이나영, 이종석이 설렘으로 꽉 찬 2막을 예고한다.

tvN 토일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연출 이정효, 극본 정현정, 제작 글앤그림) 측은 21일, ‘로코력 만렙’ 케미를 뽐내는 이나영, 이종석의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강단이(이나영)가 차은호(이종석)의 마음을 눈치채면서 한결같았던 ‘은단커플’ 사이에 로맨틱한 변화가 찾아왔다. “혹시 나 좋아하니?”라고 묻는 강단이의 질문에 고백 대신 미소로 답한 차은호의 엔딩은 설렘을 고조시켰다. 결정적 변화를 예고한 ‘은단커플’의 로맨스 향방과 함께 시청률 역시 종편과 케이블을 포함한 동시간대 1위에 오르는 등 상승세에 올랐다. 확 달라진 분위기에서 맞는 2막이 어떤 전개를 펼쳐갈지 기대와 궁금증을 높이고 있는 상황.

그런 가운데 공개된 비하인드 사진에서는 이나영과 이종석의 달콤한 커플 케미가 빛난다. 오랜 시간 함께한 ‘은단커플’의 서사를 빈틈없이 그려내고 있는 두 사람. 가만히 붙어만 있어도 귀엽고, 사랑스럽고, 달달하기까지 한 이나영과 이종석의 모습이 절로 미소를 유발한다. 카메라를 향해 능청스럽게 커플 브이를 보여주는가 하면, 똑 닮은 러블리 눈웃음을 짓는 두 사람의 모습에서 물오른 커플 케미를 엿볼 수 있다.

설렘을 풀장착하고 연기도 케미도 레벨 업한 이나영과 이종석. 두 사람이 2막에서는 어떤 챕터를 만들어갈지 기대가 뜨겁다. 차은호는 자신보다 강단이의 마음을 가장 먼저 생각하는 진지하고 어른스러운 사랑으로 시청자들의 심장을 두드리고 있다. 조금 느리지만 더 깊게 강단이의 삶에 물들어가는 차은호의 사랑과 그 마음을 눈치챈 강단이가 어떤 변화를 맞이하게 될지 궁금증을 높인다.

‘로맨스는 별책부록’ 제작진은 “강단이를 향한 차은호의 남다른 사랑법이 깊은 울림을 전하고 있다. 그런 차은호의 마음이 드디어 강단이에게 닿았다”며 “반환점을 돈 ‘로맨스는 별책부록’에 여전히 많은 이야기가 남아있다. 직진을 시작하는 차은호, 그 마음을 알게 된 강단이 사이에 사랑이 싹틀 수 있을지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tvN 토일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은 매주 토, 일요일 밤 9시 방송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tvN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