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문소리 “이수연 작가 대본에 깜짝 놀라..날카롭게 의료계 문제 이야기해”

Comments (0) Drama

‘라이프’ 배우 문소리가 이수연 작가에 대한 신뢰를 드러냈다.

23일 오후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 팰리스 서울 호텔에서 JTBC 월화특별기획드라마 ‘라이프(Life)’(연출 홍종찬 임현욱, 극본 이수연, 제작 씨그널엔터테인먼트그룹, AM 스튜디오)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홍종찬 감독, 주연배우 이동욱, 조승우, 원진아, 유재명, 문소리, 이규형이 함께했다.

이날 문소리는 “많은 대본들이 시스템의 문제점, 사회적인 문제점을 소재로 작품이 만들어지고 있다”며 “하지만 그것들을 장르적인 소재로 이용할 뿐 어떤 이야기를 해야겠다는 작품은 몇 없는 것 같다. 이수연 작가의 대본을 보고 깜짝 놀랐다”고 말했다.

이어 “학교에서 강의를 하는데, 교육계도 정말 올바른 신념과 긴 세월을 보고 갈 수 있는 가치관보다도 돈의 논리가 첫 번째가 되어버린 상황을 개탄하고 있었다”며 “의료계도 마찬가지고 싶더라. 날카롭게 의료계의 문제를 던지는 작품은 함께 하고 싶다는 생각이 강하게 들었다. ‘라이프’는 용감하고 날카롭고 커다란 이야기를 하는 작품이 아닐까 한다”고 강조했다.

덧붙여 “어떤 가치관으로 무엇을 지켜야 하는가를 하는 주제를 가진 작품은 드물다”고 말해 작품에 대한 애착을 드러냈다.

‘라이프’는 우리 몸속에서 일어나는 격렬한 항원항체 반응처럼, 지키려는 자와 바꾸려는 자의 신념이 병원 안 여러 군상 속에서 충돌하는 이야기를 그린다. 의사의 신념을 중시하는 예진우(이동욱)와 무엇보다 숫자가 중요한 냉철한 승부사 구승효(조승우), 그리고 이를 둘러싼 인물들의 심리를 치밀하고 밀도 높게 담아낼 예정으로 23일(월) 밤 11시 JTBC에서 첫 방송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