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끝없는 사랑’으로 안방 컴백하는 서효림

Comments (0) Drama

서효림_0

배우 서효림이 SBS 드라마 ‘끝없는 사랑’에 캐스팅됐다.

SBS ‘그 겨울, 바람이 분다’, ‘여인의 향기’ 등의 드라마를 통해 실감 나는 연기력과 감각적인 스타일로 주목을 받은 그녀가 SBS 새 주말드라마 ‘끝없는 사랑’에 출연을 확정 지으며 안방극장에 컴백한다.

그녀가 출연하는 이번 드라마는 대한민국의 1980년대 정치·경제적 시대 상황을 배경으로 젊은이들의 일과 사랑을 다룬 작품이다.

서효림은 야심가 한광훈(류수영)의 아내 ‘천혜진’역으로 자신의 아픔을 치유해 줄 수 있는 유일한 사랑임을 확인하며 그에게 올인하는 여인의 모습을 그린다. 최근 SBS ‘주군의 태양’에서 특별출연임에도 불구하고 짧지만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내며 화제를 모은 바 있어 이번 작품에서 어떤 활약을 보여줄지 궁금해진다.

그동안 그녀는 인형 같은 외모와 톡톡 튀는 패션으로 대중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는데, 이번에는 작품을 통해 어떠한 스타일을 보여줄지 기대가 집중된다.

한편, SBS 새 주말드라마 ‘끝없는 사랑’은 ‘엔젤아이즈’ 후속으로 오는 6월 방송될 예정이다.

 

글 한지희  사진 킹콩엔터테인먼트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