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근두근 인도’ 규현-민호-종현-성규-수호 인도 마지막 취재 소감 ‘아쉬워’

Comments (0) MUSIC

043001

‘두근두근 인도’ 규현-민호-종현-성규-수호 인도 마지막 취재 소감 ‘아쉬워’

‘두근두근 인도’를 통해 처음 인도를 찾았던 ‘두근두근 5인방’ 규현-민호-종현-성규-수호가 마지막 취재를 마치고 진한 아쉬움을 토로했다.

5월 1일 마지막 회가 방송될 KBS 2TV 취재 예능 ‘두근두근 인도’(연출 이예지)에서는 ‘두근두근 5인방’ 슈퍼주니어 규현-샤이니 민호-씨엔블루 종현-인피니트 성규-엑소 수호의 마지막 취재기가 방송될 예정이다.

우선 규현은 힘든 여정에 대해 토로했다. 그는 “동생들을 책임져야 한다는 생각에 부담이 많았다”고 생소한 일정이 힘들었음을 토로하면서도 “리포팅하는 모습을 직접 보니 처음 방송에 나올 때처럼 신기했다”며 첫 취재 예능 도전에 대한 감회를 밝혔다.

이어 민호는 “뉴스를 통해 나오는 모습이 무대에 오르는 내 모습과 달라 무척 새로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종현이 “인도에서 함께 있다가 한국에 가면 공허해질 것 같다”며 아쉬움을 표하자 성규는 “한국에 가도 당분간 같이 있었으면 좋겠다”며 너스레를 떨며 외로움 퇴치법을 제안해 웃음을 터뜨렸다. 이어 수호는 “삶은 연속된 배움인 듯하다”며 마지막까지 ‘준면타임’을 만들어 웃음을 선사했다.

마지막 회를 앞둔 ‘두근두근 인도’ 소식에 네티즌들은 “준면이 마지막까지 진지할 듯 기대만땅!”, “우리도 보면서 놀랐던 뉴스를 멤버들은 모두 모여서 봤겠네? 성규 표정 궁금”, “마지막까지 열띤 취재..대다나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두근두근 인도’는 겁 없는 스타 특파원들의 가슴 뛰는 인도 취재 여행기로 오는 5월 1일(금), 밤 9시 30분 KBS 2TV를 통해 마지막 4회가 방송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사진 KBS 2TV ‘두근두근 인도’

Interested in k-pop star goods? Click the banner below!

굿즈 통합 배너

Copyright ⓒ 겟잇케이(getitk.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