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연변이’ 이광수, 제20회 부산국제영화제(BIFF) 레드카펫 나선다

Comments (0) Film

2

‘돌연변이’ 이광수, 제20회 부산국제영화제(BIFF) 레드카펫 나선다

배우 이광수가 제20회 부산국제영화제 레드카펫에 선다.

소속사 킹콩엔터테인먼트 측은 1일 “배우 이광수가 부산국제영화제를 찾아 영화제 공식 일정을 소화하며 관객들과 만난다”고 전했다.

이광수가 주연으로 활약하는 영화 ‘돌연변이’가 제20회 부산국제영화제 오픈 시네마 부문에 공식초청 되었다. 이에 이광수는 개막식 레드카펫 행사 참석은 물론, 무대인사, 관객과의 대화(GV) 등의 일정을 모두 소화할 예정이다.

영화 ‘돌연변이’는 최근 제40회 토론토국제영화제에 초청되어 호평 세례를 받은 후, 국내에서는 부산국제영화제를 통해 첫 상영을 앞두고 있다. 예매 오픈과 동시에 1천석이 넘는 3일 상영이 모두 매진이 되는 등 올해 최고의 화제작다운 면모를 보여 눈길을 끈다.

특히, 한국영화 사상 전례 없는 독보적인 생선인간 캐릭터를 맡은 배우 이광수에 대한 기대감이 뜨겁다. 그는 드라마 ‘괜찮아 사랑이야’, 영화 ‘좋은 친구들’ 등에서 뛰어난 연기력을 보여줌과 동시에 한류를 이끄는 대세 스타로 발돋움하며 독보적인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한편, 영화 ‘돌연변이’는 신약 개발 부작용으로 생선인간이 된 청년 ‘박구’(이광수)가 세상의 관심으로 일약 스타가 되었다가 제약회사의 음모로 세상에서 퇴출될 위기에 처하는 이야기이며, 오는 10월 22일 개봉한다.

겟잇케이(Get It K) 한지희 기자  사진 겟잇케이 DB

 

Copyright ⓒ 겟잇케이(getitk.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