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패키지’ 이연희-정용화 “같은 또래라 편히 촬영..여행하는 느낌 들어”

Comments (0) Drama

‘더패키지’ 이연희, 정용화가 서로의 연기 호흡에 대해 언급했다.

11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JTBC 금토드라마 ‘더패키지’(극본 천성일, 연출 전창근, 김진원, 제작 드라마하우스, JYP픽쳐스)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이연희, 정용화, 최우식, 하시은, 류승수, 박유나, 이지현, 윤박이 참석했다.

이날 정용화는 “촬영을 시작하기 전부터 마지막 회까지 대본이 다 나온 상태에서 촬영했다”며 “프랑스에서 계속 생활하기 때문에 프랑스에서 시간을 많이 보냈다. 의견을 주고받을 시간이 다른 작품 할 때보다 많았다. 이연희와 호흡이 좋았던 기억이 있다”고 밝혔다.

덧붙여 “대사를 진짜 잘 외우는 것 같다. 대사를 가능하나 싶을 정도로 잘 외워서 놀랐다. 컷을 하면 모두가 박수를 칠 정도였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그러자 이연희는 “버스 데이 촬영만 오면 진땀이 날 정도로 힘들어했다. 저도 제가 어떻게 외웠는지 모르겠다. 주저리주저리 전달했던 것 같다. 그 어느 때보다 많은 대사와 정보를 외웠던 것 같다”라며 웃어 보였다.

또 이연희는 “정용화는 같은 또래여서 편하게 촬영할 수 있었다. 외국에 나가서 촬영하다 보니까 여행하는 느낌이었다. 실제와 맞닿아서 편하게 촬영할 수 있는 호흡이었다”고 밝혀 드라마 속 두 사람의 연기를 기대하게 했다.

‘더패키지’는 각기 다른 이유로 패키지여행을 선택한 사람들이 관계를 맺게 되면서 벌어지는 사건과 소통의 여정을 그려나갈 여행드라마. ‘청춘시대2’ 후속으로 오는 10월 13일(금) 밤 11시에 첫 방송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