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잠사’ 고성희, 종영소감 “밝고 당찬 희민이 사랑해주셔서 감사”

Comments (0) Drama

배우 고성희가 SBS 수목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의 종영 소감을 전했다.

고성희는 소속사 사람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올해 봄과 여름, 신희민으로 살 수 있어서 행복했습니다. 좋은 감독님, 작가님, 선배님들 그리고 스태프들 덕분에 즐겁게 촬영하고 많이 배웠습니다. 다시 만날 날을 기다리며 열심히 살도록 하겠습니다”라며 동료들과 스태프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이어 “그동안 밝고 당찬 희민이를 사랑해주셔서 감사했습니다. 날씨가 많이 쌀쌀해졌는데 감기 조심하시고 더욱 더 좋은 모습으로 찾아 뵐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라며 시청자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고성희는 프로페셔널 검사의 모습을 카리스마 있게 연기하면서도 허당미 넘치는 사랑스러운 모습을 동시에 선보이며 ‘신프로’라는 애칭을 얻는 등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다.

한편, 고성희는 tvN 드라마 ‘마더’ 출연을 확정 지었다.

겟잇케이 박신애 기자 / 사진 iHQ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