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 “김명수 아니면 누가 천사 역할을 하나 싶어”

Comments (0) Drama

배우 신혜선이 상대역 김명수와의 연기 호흡을 언급했다.

21일 오후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호텔에서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극본 최윤교/연출 이정섭/제작 빅토리콘텐츠, 몬스터유니온)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이정섭 PD, 신혜선, 김명수(인피니트 엘), 이동건, 김보미, 도지원, 김인권, 최수진 안무감독이 자리했다.

이날 신혜선은 “작품이 판타지라 명수 씨는 상상해서 촬영해야 하는 장면이 좀 있다. 저는 CG가 들어가는 장면은 아직 없었다. 판타지는 명수 씨에게 맡겨두고 있다”고 했다.

이어 “명수 씨를 만나보니 ‘이 사람은 천사인가, 사람인가’ 정말 천사 역할에는 딱이었다. 이 사람 아니면 누가 천사를 하나 싶었다. 서로 좋은 호흡을 가지고 있다”라며 웃어 보였다.

단, 하나의 사랑’은 사랑을 믿지 않는 발레리나와 큐피드를 자처한 사고뭉치 천사의 판타스틱 천상 로맨스로 5월 22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