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의 핏물 가득한 토슈즈, 애타는 김명수

Comments (0) Drama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 김명수의 단짠케미가 폭발한다.

오늘(5일) 방송되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극본 최윤교/ 연출 이정섭/ 제작 빅토리콘텐츠, 몬스터유니온) 9~10회에서는 예상치 못한 입맞춤으로 감정의 폭풍을 맞는 이연서와 단의 모습이 그려질 예정이다. 따뜻한 사랑의 감정을 처음으로 느낀 이연서와 천사로서는 상상도 못할 사랑의 감정에 휩싸이게 된 단. 시청자들도 심장 졸이게 만들 ‘단연 커플’의 로맨스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이런 가운데 ‘단, 하나의 사랑’ 제작진은 이연서와 단의 단짠케미 폭발 장면을 공개했다.

사진 속 이연서는 피로 물든 발을 살펴보고 있다. 땀으로 젖은 이연서의 얼굴, 핏물 가득한 토슈즈는 그가 얼마나 발레 연습에 몰입했는지를 짐작하게 한다. 앞서 발레 복귀 선언을 한 이연서는 갑작스럽게 잡힌 무대에 서기 위해 연습에 돌입하게 된다. 그러나 마음만큼 따라주지 않는 몸으로 인해 불안감에 휩싸이게 된다고.

이러한 이연서를 걱정하는 건 천사 단뿐이다. 이연서의 옆에서 안절부절못한 채 그를 바라보는 단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무엇보다 이들을 둘러싼 심각하고도 진지한 분위기는 이전에는 본 적 없는 애절한 기류를 형성, 본 장면을 더욱 궁금하게 만들고 있다.

방송에 앞선 예고 영상에서는 단에게 “좋아하는 줄 알았어. 나 좋아했어?”라고 묻는 이연서의 모습이 그려져 눈길을 끌었다. 과연 이들 사이에 어떤 일이 벌어진 것일지, 또 단은 이연서의 물음에 어떤 대답을 들려줄 것인지 시청자들의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수목극 1위를 이어가고 있는 KBS 2TV ‘단, 하나의 사랑’ 9~10회는 오늘(5일) 밤 10시 KBS 2TV에서 방송된다.

겟잇케이 장은진 기자 / 사진 KBS 2TV ‘단, 하나의 사랑’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