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 하나의 사랑’ 김명수, 원칙주의 ‘임바른’ 판사→천사 ‘김단’ 변신 ‘눈에 띄는 존재감’

Comments (0) Drama

배우 김명수(인피니트 엘)가 새로운 캐릭터 변신을 시도해 합격점을 받았다.

KBS 새 수목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에서 김명수는 하늘로 돌아가기까지 24시간을 남겨둔 사고뭉치 천사 ‘김단’ 역을 맡아 천사 이미지에 맞게 순백색 의상을 입고 등장했다.

그는 최고의 발레리나였던 이연서(신혜선)를 만나 그녀의 상처와 아픔을 위로하며 운명적으로 만났다. 놀랍게도 이연서는 인간은 볼 수 없는 천사의 존재를 느끼며 말까지 건네 단을 당황하게 했다.

첫 방송부터 김명수는 전작과 다른 사고뭉치 천사 캐릭터에 맞게 적절한 대사 톤과 감정을 표현해 시청자의 몰입감을 높였다. 또한 안정감 있는 연기로 연서와의 에피소드를 통해 맞춤옷을 입은 듯 캐릭터를 완벽 소화해 눈길을 끌었다.

김명수는 ‘단, 하나의 사랑’에서 밝고 사랑스러운 천사 캐릭터를 보여주며 기대 이상의 결과물을 낳았다. 지난해 방영된 JTBC ‘미스 함무라비’로 원리 원칙주의자 판사 ‘임바른’을 완벽히 소화해낸 그는 ‘김단’이라는 새로운 캐릭터를 만나 시청자들에게 강렬한 임팩트를 남겼다.

MBC ‘군주’와 JTBC ‘미스 함무라비’에 이어 KBS ‘단, 하나의 사랑’ 까지 앞으로를 더욱 기대하게 만드는 배우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한편, ‘단, 하나의 사랑’은 사랑을 믿지 않는 발레리나와 큐피드를 자처한 사고뭉치 천사의 판타스틱 천상로맨스로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 KBS에서 방송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겟잇케이 DB, 단 하나의 사랑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