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 하나의 사랑’ 김명수 “아이돌 이미지 탈피하고 싶어 작품 선택해”

Comments (0) Drama

배우 김명수가 ‘단, 하나의 사랑’을 선택한 이유를 밝혔다.

21일 오후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호텔에서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극본 최윤교/연출 이정섭/제작 빅토리콘텐츠, 몬스터유니온)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이정섭 PD, 신혜선, 김명수(인피니트 엘), 이동건, 김보미, 도지원, 김인권, 최수진 안무감독이 자리했다.

이날 김명수는 “열심히 촬영했다. 후회 없이 최선을 다했다. 많은 기대와 사랑 부탁한다”며 운을 뗐다.

이어 “전 작품에 사극, 법정물을 했고 이번에 판타지를 하게 됐다”며 “한 가지가 아닌 다채로운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었다. 아이돌 활동을 하면서 고정적인 이미지가 생길 수 있는데, 그것을 탈피하고 싶어서 ‘단, 하나의 사랑’을 선택하게 됐다”고 이유를 설명했다.

단, 하나의 사랑’은 사랑을 믿지 않는 발레리나와 큐피드를 자처한 사고뭉치 천사의 판타스틱 천상 로맨스로 5월 22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