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의 노래를 들려줘’ 연우진-김세정, 가까워질수록 위험해지는 두 사람…‘애틋한 로맨스’

Comments (0) Drama

‘너의 노래를 들려줘’ 속 연우진과 김세정이 위험한 진실에 한 발짝 다가서고 있다.

애틋한 로맨스와 섬뜩한 스릴러가 미(美)친 전개로 폭주하고 있는 KBS 2TV 월화드라마 ‘너의 노래를 들려줘’(극본 김민주/ 연출 이정미/ 제작 JP E&M)가 오늘(9일) 방송에서 연우진(장윤), 김세정(홍이영)이 진정한 단짠 포텐을 터뜨릴 예정이다.

9일 공개된 사진 속에는 장윤(연우진)과 홍이영(김세정)이 이영의 집 계단에서 재회, 서로를 향해 가슴 먹먹한 표정으로 바라보다 이내 지나쳐가는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윤은 힘없이 돌아서는 이영의 모습에 가슴 아파하며 그녀에게 다가갈 수 없는 현실에 씁쓸함을 감추지 못하고, 홍이영은 애써 참았던 마음속에 잔잔한 파동이 이는 표정으로 윤을 바라봐 보는 이들을 애태우고 있다.

그런 가운데 골목 입구에서 멀찍이 두 사람을 지켜본 인물의 등장으로 긴장감을 고조시킬 예정이라고 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편, 가까워질수록 위험해지는 장윤과 홍이영의 로맨스가 혼란스러운 현실 앞에서 어떤 향방으로 펼쳐질지 기대를 모으는 KBS 2TV 월화드라마 ‘너의 노래를 들려줘’ 21, 22회는 오늘(9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겟잇케이 장은진 기자 / 사진 JP E&M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