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도 인간이니’ 종영 D-1, 서강준의 새로운 두 인생 캐릭터

Comments (0) Drama

‘너도 인간이니’ 서강준이 한 번에 두 개의 인생 캐릭터를 탄생시키며 9주간의 대장정을 완벽하게 이끌었다.

KBS 2TV 월화드라마 ‘너도 인간이니’(극본 조정주, 연출 차영훈, 제작 너도 인간이니 문전사, 몬스터유니온)에서 인공지능 로봇 남신Ⅲ와 인간 남신 역으로, 데뷔 이후 첫 1인 2역 연기에 도전한 서강준.

첫 회부터 생김새는 같지만, 분위기는 180도 다른 남신Ⅲ와 남신을 연기하며 강렬한 인상을 남긴 서강준은 특히 지난 22회에서 사고로 의식을 잃었던 남신이 깨어난 후부터는 마치 스위치를 껐다 켜듯 사실상 1인 4역을 자유자재로 오가며 연일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순수하고 다정한 남신Ⅲ와 차갑고 까칠한 남신은 물론, 두 남신이 각자를 사칭할 때 나타나는 미묘한 차이점을 섬세히 표현해낸 것.

얼굴 근육의 미세한 움직임부터 걷는 속도와 말투 등으로 한 사람이 연기하는 남신Ⅲ와 남신을 다른 캐릭터처럼 보이게 만든 서강준. 덕분에 시청자들은 남신Ⅲ와 남신이 한 화면에 등장하지 않더라도 누가 누군지 단숨에 알아볼 수 있었다. 또한, 극과 극의 남신Ⅲ와 남신 캐릭터 모두를 매력적으로 그려내며 “서강준도 좋은데 서강준이 더 좋다”는 귀여운 반응을 이끌어내기도 했다.

올여름, 드라마 팬들에게 특별한 두 개의 인생 캐릭터를 선물하며 마지막까지 안심할 수 없는 압도적인 몰입감을 이어나가는 그는 어떤 엔딩을 맞이하게 될까.

사람 아닌 로봇 남신Ⅲ에게 감정이입하게 만들더니, 상처 많은 남신까지 설득적으로 담아낸 서강준. 그의 비교 불가한 매력이 이어질 ‘너도 인간이니’는 오늘(6일) 밤 10시 KBS 2TV 방송.

겟잇케이 장은진 인턴기자 / 사진 너도 인간이니 문전사, 몬스터유니온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