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도 인간이니’ 서강준X공승연 “공감해주셨던 많은 분들께 감사드려” 종영 소감

Comments (0) Drama

‘너도 인간이니’ 서강준, 공승연이 종영 소감을 남겼다.

오늘(7일) 밤 최종회가 방송되는 KBS 2TV 월화드라마 ‘너도 인간이니’(극본 조정주, 연출 차영훈, 제작 너도 인간이니 문전사, 몬스터유니온)에서 각각 인공지능 로봇 남신Ⅲ와 인간 남신, 강소봉 역을 연기한 서강준과 공승연. 지난 9주간 로봇과 인간의 사랑이라는 특별하고도 아름다운 이야기로 매주 월, 화 밤을 힐링으로 물들인 두 사람이 시청자들을 향한 마지막 인사를 전해왔다.

서강준은 “어느덧 ‘너도 인간이니’가 마지막을 앞두고 있다”며 “아직 조금은 생소한 A.I.라는 소재로 1인 2역을 하게 되었을 때, 설렘과 동시에 두려운 마음도 컸던 첫 촬영이 기억난다”고 회상했다.

이어 “촬영하는 동안 저를 포함한 스태프분들과 배우분들이 함께 힘을 모아 소중한 장면들을 만들어가던 나날들을 생각하면, 벌써 마지막을 앞두고 있다는 사실이 아쉽기도 하다”며 “그동안 ‘너도 인간이니’라는 작품과 남신Ⅲ, 남신을 사랑해주시고 공감해주셨던 많은 분들께 감사드린다”는 소감을 더했다.

공승연은 “‘너도 인간이니’가 많은 관심과 사랑 속에 종영을 하게 되었다. 촬영을 하던 작년 여름부터 방송을 하는 올해 여름까지 행복하게 지냈기에 종영 소식이 아쉽다”고 전했다.

이어 “‘너도 인간이니’를 떠나보내면서 소봉 앓이를 할 것 같은데, 여러분도 같이 해주시면 좋을 것 같다”는 귀여운 바람과 함께 “그동안 ‘너도 인간이니’를 시청해주신 시청자분들께 감사드립니다”라는 감사 인사를 남겼다.

‘너도 인간이니’, 오늘(7일) 밤 10시 KBS 2TV 최종회 방송.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겟잇케이 DB, 너도 인간이니 문전사, 몬스터유니온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