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냄새를 보는 소녀’ 박유천 JYJ 지상파 방송에 “준수 축하드립니다”

Comments (0) Drama

54054

‘냄새를 보는 소녀’ 박유천 JYJ 지상파 방송에 “준수 축하드립니다”

박유천이 JYJ 지상파 방송 활동에 대해 입을 열었다.

8일 서울 강남 커피스미스 본사점에서 SBS 수목드라마 ‘냄새를 보는 소녀’(극본 이희명 / 연출 백수찬, 오충환)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주연배우 박유천, 신세경, 남궁민, 윤진서가 참석했다.

박유천은 JYJ멤버 준수의 지상파 방송 출연과 이른바 ‘JYJ’법 발의에 대해 생각을 전했다. “노래를 할 수 있게 된 건 축하할 일이다. 저희가 활동하면서 요즘 좋은 것들이 많아지고 있다”며 “그런 일로 기획사나 소속아티스트가 좋은 환경에서 일할 수 있게 된다면 오히려 저희가 감사드린다는 말을 해야 할 입장이다. 이제는 그런 일들이 표출되는 것 같아서 기분이 좋다”라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덧붙여 “저희는 지금 무엇보다 좋은 환경에서 좋은 사람들과 일을 하고 있다. 어떻게 하면 좋은 모습과 활동을 보여드릴까 한다. 준수 축하드립니다”라고 덧붙였다.

‘냄새를 보는 소녀’는 3년 전 바코드 살인사건으로 여동생을 잃은 무감각적인 한 남자와 같은 사고를 당하고 기적적으로 살아났지만 이전의 기억을 모두 잃은 냄새를 눈으로 보는 초감각 소유자인 한 여자의 이야기다. SBS에서 매주 수 목 밤 10시에 방송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사진 SBS

 

Copyright ⓒ 겟잇케이(getitk.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