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인뮤지스’ 경리 “2년만에 컴백, 인이어 착용 방법 잊을 정도”

Comments (0) MUSIC

그룹 나인뮤지스가 컴백 소감을 밝혔다.

19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교동 예스24 무브홀에서 그룹 나인뮤지스(경리, 혜미, 소진, 금조) 새 미니앨범 ‘MUSES DIARY PART.2 : IDENTITY(아이덴티티)’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나인뮤지스는 경리는 “‘잠은 안오고 배는 고프고'(2015년 11월) 이후 2년 만이다. 완성도 높은 앨범을 위해 오래 걸렸던 것 같다”며 운을 뗐다.

금조는 “나인뮤지스A로 유닛 활동을 했는데 다들 개인 활동을 했다”며 “뮤지컬도 하고 웹드라마, 광고 촬영 등등 알차게 보냈다”고 했고, 혜미는 “일일드라마 ‘별별며느리’메인 OST를 맞게 됐다”며 근황을 공개했다.

컴백 소감에 대해 경리는 “인이어를 차는 방법을 잊었다. (웃음) 컴백이 너무 오랜만이다. 나인뮤지스다운 모습으로 돌아왔으니 많이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소진은 나인뮤지스만의 매력에 대해 “성숙한 섹시가 우리만의 색깔”이라고 말해 이번 활동에 거는 기대감을 더했다.

나인뮤지스의 이번 새 타이틀 ‘기억해’는 레트로 요소와 현대적인 사운드가 결합된 EDM 곡이다. 이번 앨범은 타이틀곡을 비롯해 ‘identity’, ‘페스츄리’, 둘이서‘, ’Hate Me’ 등 총 6곡이 수록되어 있다.

한편, 나인뮤지스는 19일 오후 6시 ‘기억해’를 발표하고 본격적인 앨범 활동에 나선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