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구독자 여러분.

2013년부터 쉼 없이 달려온 글로벌 연예미디어 ‘겟잇케이’가 더 좋은 콘텐츠와 새로운 모습을 선보이기 위해 잠정 휴식에 들어갑니다. 그간 아낌없이 보내주신 관심과 사랑에 감사드리며, 앞으로 더 발전된 모습으로 다시 인사드리겠습니다.

-겟잇케이 일동-

닫기 오늘 하루 열지 않음

‘꽃파당’ 박지훈, 귀여운 꽃파당 막내 고영수로 변신…“촬영 들어갈 때마다 향수 뿌려” (제작발표회)

Comments (0) Drama

박지훈이 자신이 맡은 고영수 역할에 대한 촬영 비하인드를 솔직하게 밝혔다.

16일 오후 서울 여의도동 콘래드 호텔에서 JTBC 새 월화드라마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극본 김이랑/ 연출 김가람/ 제작 JP E&M, 블러썸스토리)’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김가람 감독, 김민재, 공승연, 서지훈, 박지훈, 변우석, 고원희가 참석했다.

이날 배우로서 첫 성인 연기를 펼치게 된 박지훈은 자신이 맡은 고영수 역할에 대해 “꽃파당 막내 역할이기 때문에 귀엽고 막내적인 이미지를 가져가고 싶었다”며 “그래서 사극 말투보다는 현대적인 말투로 막내다운 귀여움을 표현하려고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박지훈이 “영수가 향수를 굉장히 좋아하는 설정이기 때문에 촬영장에 들어갈 때마다 향수를 뿌리고 들어갔다”며 배역에 몰입하기 위한 노력을 설명했는데, 이에 변우석이 “지훈이가 향수를 너무 많이 뿌려서 코가 없어지는 것 같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은 여인보다 고운 꽃사내 매파(중매쟁이) 3인방, 사내 같은 억척 처자 개똥이, 그리고 첫사랑을 사수하기 위한 왕이 벌이는 조선 대사기 혼담 프로젝트. 오늘(16일) 밤 9시 30분 JTBC에서 첫 방송된다.

겟잇케이 장은진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