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환희 “‘여중생A’ 현실 반영 작품이라 위로받았다”

Comments (0) Film

‘여중생A’ 김환희가 작품에 애착을 드러냈다.

4일 오후 서울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영화 ‘여중생A'(감독 이경섭)의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김환희, 김준면(엑소 수호), 이종혁, 정다빈, 유재상, 정다은, 이경섭 감독이 함께했다.

이날 김환희는 “시나리오를 봤는데 현실을 반영했더라. 웹툰의 댓글을 보면 공감하는 글들이 있었다”며 “웹툰을 원작으로 한 영화라 현실 반영을 많이 한 것 같아서 공감도 되고 위로도 받았다”고 작품 선택의 이유를 밝혔다.

영화 속에 등장하는 게임 장면은 전부 실사로 촬영됐다. 촬영 소감을 묻는 말에 김환희는 “태어나서 그렇게 진한 화장은 처음이었다”며 “또 언제 서클렌즈를 끼고, 게임 의상을 입고 활 쏘면서 연기를 해보겠나. 색달랐다”며 “체력적으로 힘든 면도 있었고 분위기가 밝고 활기차서 재미있게 연기할 수 있었다”며 소감을 밝혔다.

영화 ‘여중생A’는 취미는 게임, 특기는 글쓰기, 자존감 0%의 여중생 ‘미래’(김환희)가 처음으로 사귄 현실 친구 ‘백합’(정다빈)과 ‘태양’(유재상), 그리고 랜선친구 ‘재희’(김준면)와 함께 관계 맺고, 상처받고, 성장해 나가는 이야기로 오는 6월 20일 개봉.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