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에브리바디’ 김종국 친형과 동반출연, “7년 동안 의대 다니는 형 뒷바라지했다”

Comments (0) TV Show

김종국

JTBC ‘에브리바디’ 김종국 친형과 동반출연, “7년 동안 의대 다니는 형 뒷바라지했다”

김종국이 “7년 동안 의대 다니는 형 뒷바라지를 했다”고 밝혔다.

2015년 신년특별기획으로 꾸며진 JTBC 정보 예능 프로그램 ‘에브리바디’ 일곱 번째 녹화는 ‘동안’을 주제로 진행됐다. 이날 녹화에는 특별 게스트로 MC 김종국의 친형이자 성형외과 전문의인 김종명이 출연해 또 다른 재미를 더했다.

김종국은 형 김종명을 소개하던 중 “친형인데 방송을 많이 안 해봐서 그냥 전문적인 멘트만 하다 갈 것이다”라는 돌직구를 날려, 시작부터 친형의 얼굴을 달아오르게 만들었다.

김종명

김종국의 친형인 성형외과 전문의 김종명 씨

이어서 김종국은 “형이 의대를 다니는 7년을 뒷바라지했다. 의대가 등록금이 너무 많이 들어간다”고 밝혀 스튜디오를 훈훈하게 만들었다. 뒤이어 형제임에도 전혀 달랐던 두 사람의 학창시절도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성형외과 전문의 김종명이 말하는 김종국의 학창시절과 전 세계 곳곳에 숨겨진 동안의 비법은 오는 1월 8일(목) 밤 9시 40분, JTBC ‘에브리바디’에서 공개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사진 JTBC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