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윤석-강동원 영화 ‘검은 사제들’ 캐스팅 완료 및 크랭크 인!

Comments (0) Film

030901

김윤석-강동원 주연 영화 ‘검은 사제들’ 캐스팅 완료 및 크랭크 인!

영화 <검은 사제들>이 김윤석과 강동원의 캐스팅을 확정하고 첫 촬영을 시작했다.

영화는 위험에 직면한 소녀를 구하기 위해 미스터리한 사건에 뛰어든 두 사제의 이야기를 그렸다.

연기파 배우 김윤석은 의심과 반대 속 의식을 주도하는 ‘김신부’ 역을 맡았다. 그는 <검은 사제들>에서 소녀를 구하기 위해 위험한 선택을 하는 ‘김신부’로 분해 새롭고 강렬한 캐릭터를 탄생시킬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김신부’를 돕는 ‘최부제’ 역은 최근 <두근두근 내 인생>의 부성애 연기까지 선보인 한국 영화계 최고의 스타 배우 강동원이 맡았다. ‘김신부’와 함께 의식을 준비해 나가며 예상치 못한 사건에 휘말리는 ‘최부제’ 역의 강동원은 기존의 세련된 이미지와는 전혀 다른 변신을 선보일 것이다.

지난 3월 5일 대구에서 크랭크 인한 <검은 사제들>은 사제로 변신하여 캐릭터에 몰입한 김윤석, 강동원의 진지하고 열정적인 모습으로 첫 촬영을 무사히 마쳤다.

김윤석은 “드디어 <검은 사제들>이 오늘로서 크랭크 인 했다. 신부님의 로만칼라가 아직은 낯설다. 많은 생각을 하게 만드는 복장인 것 같다. 강동원이라는 배우가 신부복을 입었을 때 얼마나 멋있을지도 기대해주셨으면 한다. 이제 시작이니 끝날 때까지 열심히 촬영하겠다”고 말했다.

강동원은 “오랜 시간 준비해온 작품이기에 첫 촬영이 더욱 기분 좋다. 감독님과 스태프 분들 모두 호흡이 잘 맞아서 앞으로의 촬영도 즐거울 것 같다”라며 첫 촬영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사진 영화사 집/CJ엔터테인먼트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