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한, 새 앨범 준비하며 안무 때문에 5kg 빠져…“안무가 격해서 다이어트에 적합”

Comments (0) MUSIC

가수 김동한이 체중 감량으로 달라진 모습의 비결을 털어놓았다.

김동한은 1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에서 세 번째 미니앨범 ‘디아워스(D-HOURS) AM 7:03‘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타이틀곡 ‘FOCUS(포커스)‘의 무대와 뮤직비디오를 처음 공개했다.

지난해 JBJ(제이비제이) 활동 종료 이후 활발한 솔로 활동을 시작한 그의 D-HOURS 3부작 완결편인 신보 ‘D-HOURS AM 7:03’는 새벽 2시부터 아침 7시 3분까지의 시간을 그리고 있다.

김동한은 이번 앨범에 대해 “아침 7시 3분은 밤새 일을 하고 하루를 끝내며 잠이 드는 분들도 계시고, 하루를 시작하기 위해 일어나는 분들도 계신 만큼 하루의 시작과 끝을 동시에 표현했다”고 전했다. 또한 그의 생일이 7월 3일이라 그에 모티브를 얻었다고 밝히기도.

쇼케이스에서 살이 너무 많이 빠진 것 같다는 MC의 말에 김동한은 컴백을 준비하며 5kg 정도가 빠졌다고 대답했다.

원래 활동 때 항상 다이어트를 하긴 했지만 이번에는 타이틀곡 ‘FOCUS’의 안무가 너무 격해서 따로 운동을 하지 않았는데도 체중 감량이 이루어졌다고. “다이어트가 필요하신 분들은 하루에 7번씩 ‘FOCUS’를 추시면 살이 쭉쭉 빠질 것이다”라고 센스있는 멘트도 덧붙였다.

또한 원래 섹시한 이미지와 무대로 유명한 그는 1, 2집에 비해 이번엔 파워풀하고 좀더 청량한, 5월에 어울릴만한 컨셉을 준비했다고 말했다.

김동한은 이번 앨범의 전곡을 작사하고 멜로디와 랩 메이킹, 타이틀과 서브타이틀곡은 안무 작업에도 참여했다고 밝혔는데, 안무를 짜면서 전체가 10이면 파워 5, 섹시 2, 청량 3 정도의 비중으로 신경을 썼다고 전해 이미지 변신에 한층 기대를 더했다.

한편, 김동한은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신보 ‘D-HOURS AM 7:03’를 발매하며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다양한 무대에서 타이틀곡 ‘FOCUS’를 선보일 예정이다.

겟잇케이 장은진 기자 / 사진 위 엔터테인먼트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