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한, 남성 솔로 롤모델은 이승기와 태민…“여러 분야에서 완벽한 역할 소화 본받고 싶어”

Comments (0) MUSIC

가수 김동한이 자신의 롤모델로 이승기와 태민을 꼽았다.

김동한은 1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에서 세 번째 미니앨범 ‘디아워스(D-HOURS) AM 7:03‘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타이틀곡 ‘FOCUS(포커스)’의 무대와 뮤직비디오를 처음 공개했다.

지난해 JBJ(제이비제이) 활동 종료 이후 활발한 솔로 활동을 시작한 그의 D-HOURS 3부작 완결편인 신보 ‘D-HOURS AM 7:03’는 새벽 2시부터 아침 7시 3분까지의 시간을 그리고 있다.

김동한은 이번 앨범에 대해 “아침 7시 3분은 밤새 일을 하고 하루를 끝내며 잠이 드는 분들도 계시고, 하루를 시작하기 위해 일어나는 분들도 계신 만큼 하루의 시작과 끝을 동시에 표현했다”고 전했다. 또한 그의 생일이 7월 3일이라 그에 모티브를 얻었다고 밝히기도.

비주얼은 물론 노래면 노래, 춤이면 춤 빠질 것 없는 실력파 남성 솔로 가수의 길을 걷고 있는 그는 롤모델을 묻는 질문에 가장 먼저 선배 가수이자 만능엔터테이너로 유명한 이승기를 꼽았다.

“예능은 물론 연기까지 여러 분야에서 완벽하게 자신의 역할을 해내고 계셔서 저도 그렇게 되고 싶다”고 이승기에 대해 동경을 표한 김동한은 이어 솔로 가수로 확고하게 자리 잡은 샤이니 태민도 본받고 싶은 롤모델로 언급했다.

그는 “솔로 가수로서 너무너무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계셔서”라며 “이미 많은 분들의 롤모델이시겠지만 저에게도 롤모델이다”라고 수줍게 말했다.

또한 김동한은 “몇 년이 걸릴지는 모르겠지만 연말 시상식에서 상을 받아보는 게 솔로 가수로서 제 꿈이다. 이번 활동으로는 순위와 상관 없이 차트인을 해보고 싶다”며 “초심 잃지 않고 열심히 활동하겠다. 팬 분들과 함께 할 수 있는 시간을 최대한 많이 만들겠다. 지켜봐달라”고 앞으로의 포부를 밝혔다.

한편, 김동한은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신보 ‘D-HOURS AM 7:03’를 발매하며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다양한 무대에서 타이틀곡 ‘FOCUS’를 선보일 예정이다.

겟잇케이 장은진 기자 / 사진 위 엔터테인먼트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