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고은, 김은숙 작가 ‘더 킹 : 영원의 군주’ 출연…이민호와 연기 호흡

Comments (0) Drama

배우 김고은이 차기작 ‘더 킹 : 영원의 군주'(작가 김은숙)에서 이민호와 호흡을 맞춘다.

20일 제작사 화앤담픽쳐스는 “김고은이 이민호에 이어 ‘더 킹 : 영원의 군주’ 출연을 확정지었다”고 밝혔다. 2016년 ‘도깨비’ 이후 3년 만에 김은숙 작가 드라마로 안방극장에 컴백하는 것.

‘더 킹 : 영원의 군주’는 평행세계를 배경으로 악마의 속삭임에 맞서 차원의 문을 닫으려는 대한제국 황제 ‘이곤’과 누군가의 삶, 사람, 사랑을 지키려는 대한민국 형사 ‘정태을’이 두 세계를 넘나드는 공조를 하면서 벌어지는 때론 설레고, 때론 시린, 차원이 다른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다.

김고은은 극 중 대한민국 형사 ‘정태을’과 대한제국에서 범죄자로 밑바닥 삶을 살아가는 ‘루나’라는 캐릭터로 1인 2역에 도전한다. 드라마의 또 다른 주인공으로는 김은숙 작가와 2013년 ‘상속자들’로 호흡을 맞춘 이민호가 출연한다.

한편, 김고은, 이민호의 출연을 확정한  ‘더 킹 : 영원의 군주’는 올 하반기 촬영을 시작할 예정으로 2020년 상반기 안방극장을 찾을 계획이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겟잇케이 DB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