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방도령’ 정소민 “첫 사극 도전..말투는 감독님 덕분에 편하게 작업해”

Comments (0) Film

배우 정소민이 첫 사극 도전에 대해 언급했다.

2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강로 3가 CGV 아이파크몰에서 영화 ‘기방도령’(감독 남대중)의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배우 정소민, 최귀화, 예지원, 공명, 남대중 감독이 자리했다.

배우 정소민은 허색(이준호)의 마음을 사로잡은 양반집 규수 해원 역을 맡아 첫 사극에 도전했다. 이날 그는 “(첫 사극이라) 걱정을 많이 했었다. 단순하게 시작해서 사극 말투를 써본 적이 없어서 걱정을 많이 하고 참여했다”며 “감독님께서 그 부분은 자유롭게 열어주셨다. 생각보다 편하게 작업했다”고 말했다.

이어 “현장에 가서 여러 스태프분들의 도움을 받고 자연스럽게 그 시대로 발을 담그게 됐다”고 덧붙였다.

영화 ‘기방도령’은 불경기 조선, 폐업 위기의 기방 연풍각을 살리기 위해 꽃도령 ‘허색’이 조선 최초의 남자 기생이 되어 벌이는 신박한 코믹 사극으로 오는 7월 10일 개봉.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