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방도령’ 감독 “이준호, 한국 무용•가야금 열의있게 준비..호사스럽게 촬영”

Comments (0) Film

‘기방도령’ 남대중 감독이 배우 이준호를 캐스팅한 이유를 밝혔다.

2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강로 3가 CGV 아이파크몰에서 영화 ‘기방도령’(감독 남대중)의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배우 정소민, 최귀화, 예지원, 공명, 남대중 감독이 자리했다.

‘기방도령’의 주인공 이준호는 현재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 복무 중이다. 이날 남대중 감독은 “이준호 배우가 아이돌이라서 캐스팅한 건 아니다. 이준호를 배우로 캐스팅했다”며 “기방이 색주가 느낌이 들기는 한다. 기생은 그 시대의 예인 이미지가 있다. 예인은 오늘날로 치면 연예인이나 아이돌 같은 직업군과 적점이 있다”고 설명을 덧붙였다.

이어 “때마침 이준호가 아이돌이라 춤과 노래를 다 잘해서 금상첨화였다. 그 부분에 있어 어떤 것을 보여줄 수 있는지 이야기를 많이 나눴다”며 “이준호 배우가 짧은 시간 동안 한국 무용, 가야금 등을 열의있게 준비해왔다. 골라서 쓰면 될 정도로 호사스럽게 촬영했다”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영화 ‘기방도령’은 불경기 조선, 폐업 위기의 기방 연풍각을 살리기 위해 꽃도령 ‘허색’이 조선 최초의 남자 기생이 되어 벌이는 신박한 코믹 사극으로 오는 7월 10일 개봉.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