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름진 멜로’ 장혁, 선글라스 끼고 ‘멋짐 폭발’

Comments (0) Drama

‘기름진 멜로’ 장혁이 또 한번 변신을 예고한다.

오는 5월 7일 첫 방송되는 SBS 새 월화드라마 ‘기름진 멜로’(극본 서숙향/연출 박선호/제작 SM C&C)는 로코믹 주방활극으로 시청자들의 침샘을 자극할 맛있는 요리와 핫한 로맨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파스타’, ‘미스코리아’, ‘질투의 화신’ 등 참신하고 색다른 로맨틱 코미디로 대중을 열광시킨 서숙향 작가의 신작으로 관심을 모으고 있다.

배우 장혁은 전작 ‘돈꽃’에서 복수극을 완성시키는 강렬한 열연으로 주목 받은 바. 이번 ‘기름진 멜로’는 밝고 유쾌한 로코극인 만큼, 180도 다른 변신을 꾀하며 안방극장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이런 가운데 4월 19일 ‘기름진 멜로’ 제작진이 장혁(두칠성 역)의 촬영 스틸컷을 처음 공개했다. 사진 속 장혁은 선글라스를 쓴 채 따스한 봄볕 아래 미소를 짓고 있다.

장혁은 극중 조폭 출신 사채업자 두칠성 역을 맡았다. ‘전설의 칠성검’으로 통하는 칼잡이었지만, 현재는 파리만 날리는 동네중국집 사장이다. 감방 동기들을 위해 동네중국집을 통째로 인수할 정도로 의리 넘치는 형님. 그리고 첫눈에 반한 여자를 향한 저돌적인 남자의 모습도 보여주며 다채로운 매력을 보여줄 전망이다.

제작진은 “장혁은 캐릭터의 매력을 극대화시키는 배우다. 철저한 캐릭터 분석은 물론, 현장에서의 애드리브는 감탄을 자아낸다. 장혁이 있는 현장은 늘 웃음과 활력이 넘친다”라며, “첫 촬영부터 두칠성 그 자체가 된 장혁과 그의 변신을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SBS 새 월화드라마 ‘기름진 멜로’는 달궈진 웍 안의 펄펄 끓는 기름보다 더 뜨거운 세 남녀의 연애담을 그린다. “빈 속으로 보지 말 것”을 예고할 만큼, 시청자들의 침샘을 자극할 로맨스를 펼쳐낼 예정이다. ‘키스 먼저 할까요’ 후속으로 5월 7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겟잇케이 신민경 기자 / 사진 SM C&C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