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녀의 사생활’ 박민영-김재욱, ‘라빗커플’의 종영 소감…“진심으로 행복했습니다”

Comments (0) Drama

덕질로맨스와 어른 로코라는 신 장르를 개척하며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은 드라마 ‘그녀의 사생활’이 오늘(30일) 종영한다.

30일 tvN ‘그녀의 사생활’(연출 홍종찬/ 극본 김혜영/ 원작 누나팬닷컴/ 제작 본팩토리, 스튜디오드래곤) 측은 최종화 방송을 앞두고 ‘라빗커플’ 박민영-김재욱의 자체발광 투샷을 비롯해 안보현-박진주-김미경-맹상훈-이일화 등 마지막화 대본을 들고 미소짓는 출연진들의 모습을 공개했다.

특히 마지막까지 역대급 케미스트리를 뽐내고 있는 박민영과 김재욱이 마지막 대본을 들고 촉촉한 눈빛으로 미소 짓고 있다. 그 동안 많은 사랑과 응원을 보낸 시청자를 향해 감사한 마음을 전하고 있는 것.

완벽한 큐레이터이자 프로 아이돌 덕후 성덕미 역을 맡아 믿고 보는 로코퀸임을 다시 한번 입증한 박민영. 그는 “약 3개월 동안 일과 사랑, 덕질까지 자신이 좋아하는 것에 애정을 쏟아내는 덕미로 살면서 행복했습니다”라고 밝힌 뒤 “덕미가 갖고 있는 따뜻하고 긍정적인 면이 제게도 좋은 에너지를 선사했습니다”라고 밝혔다.

또한 “함께 ‘그녀의 사생활’을 만들어 온 모든 스태프와 출연진에게 감사 인사를 전합니다. 좋은 분들과 즐겁게 촬영한 현장이었기에 기억에 오래 남을 것 같습니다. 무엇보다 ‘라빗커플’을 응원하며 사랑해주신 시청자분들께도 감사 드립니다. 여러분들의 사랑이 덕미와 라이언을 아름답게 했습니다. 감사합니다”라고 여운이 가득한 인사를 전해 먹먹함을 자아냈다.

라이언 골드 역을 맡아 시청자들의 마음을 뒤흔들며 금사자 신드롬을 일으킨 김재욱은 “성덕미라는 능력 있는 큐레이터이자 탑시드 아이돌 덕후의 일상에서 시작된 이 이야기를 통해 전하고자 하는 메시지는 분명했고, 그것을 위해 열심히 달려온 모든 스텝과 배우분들, 제작진들에게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라고 감사함을 드러냈다.

이어 “저 또한 덕미와 라이언의 사랑 안에서 존중과 이해, 배려를 배웠고 저희 작품을 애청해주시고 아껴 주신 시청자분들께도 봄날의 간지러운 두근거림과 설렘을 조금이나마 전할 수 있어서 행복했습니다. 그동안 ‘그녀의 사생활’과 라빗커플을 응원해 주셔서 진심으로 행복했습니다. 건강하세요”라며 애정이 담긴 뭉클한 종영소감을 전했다.

한편, tvN 수목드라마 ‘그녀의 사생활’ 최종화는 오늘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겟잇케이 장은진 기자 / 사진 tvN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