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녀의 사생활’ 박민영-김재욱, 둘만의 첫 생일…‘요섹사자’의 미역국은?

Comments (0) Drama

‘그녀의 사생활’ 박민영의 생일을 맞아 김재욱이 ‘요섹사자’로 변신한다.

tvN 수목드라마 ‘그녀의 사생활’(연출 홍종찬/ 극본 김혜영/ 원작 누나팬닷컴/ 제작 본팩토리, 스튜디오드래곤)가 종영까지 단 2회 남았다. 극중 박민영(성덕미 역)-김재욱(라이언 골드 역)이 서로를 향한 믿음이 더욱 단단해지고 있는 가운데, 두 사람이 함께 맞는 첫 생일이 공개돼 설렘을 자아낸다.

미술관이 아닌 주방에 선 김재욱과 기대에 찬 박민영의 모습이 연인들의 싱그러움을 폭발시킨다. 김재욱이 박민영의 생일을 맞아 직접 미역국을 요리하는 모습. 김재욱은 팔까지 걷어 붙이고 ‘요섹사자’ 포스를 풍기고 있다.

하지만 그의 앞에 놓인 약 20인분 가량의 건미역이 포착돼 웃음을 자아낸다. 이에 박민영은 눈빛을 반짝거리며 김재욱을 올려다 보고 있다. 사랑하는 이가 차려주는 첫 생일상에 잔뜩 기대에 부픈 모습. 행복해 보이는 두 사람의 모습이 보는 이들까지 미소 짓게 만든다.

과연 박민영의 반짝이는 눈빛과 무한 기대에 부응하는 ‘금사자표 생일상’이 차려질 수 있을지 박민영-김재욱의 첫 생일 파티에 관심이 한껏 높아지고 있다.

한편, 종영까지 단 2화만을 남겨둔 tvN 수목드라마 ‘그녀의 사생활’ 15화는 오는 29일(수)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겟잇케이 장은진 기자 / 사진 tvN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