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구단, ‘2019 아육대’ 볼링과 양궁으로 금메달 2관왕…‘신흥 체육돌 등극’

Comments (0) MUSIC

구구단이 MBC ‘2019 설 특집 아이돌스타 육상 볼링 양궁 리듬체조 승부차기 선수권 대회’(이하 아육대)에서 신흥 체육돌로 등극했다.

지난 5, 6일 방송된 MBC ‘2019 아육대’에서는 구구단이 여자 단체 볼링과 양궁 종목에서 금메달을 획득, 2관왕에 오르며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먼저 여자 볼링 경기에서는 구구단(세정, 미나)과 셀럽 파이브가 결승에 진출했다. 세정은 시작부터 스트라이크와 스페어 처리로 상대팀을 기선 제압했고, 미나도 안정적인 투구와 스트라이크로 점수를 획득하며 깔끔한 경기를 이어갔다.

세정과 미나는 탄탄한 실력으로 155점을 기록하며 여자 볼링 우승과 함께 역대 최고 기록을 세웠고 우승 세리머니까지 선보였다. 먼저 미나는 볼링을 치며 앞 구르기를 했고, 세정은 안영미를 업고도 스트라이크를 치며 남다른 볼링 실력으로 환호를 이끌어냈다.

볼링에서 우승을 차치한 구구단은 트와이스와 함께 양궁 단체전도 결승에 올랐다. 구구단(하나, 세정, 미나)은 “신기록에 도전하겠다”며 당찬 포부를 밝혔고, 안정적인 실력으로 하나, 미나, 세정이 골고루 10점을 쐈다. 마지막까지 완벽한 경기를 펼친 구구단은 91점으로 지난 대회에 이어 양궁 2연패를 달성했다.

끈끈한 팀워크를 바탕으로 볼링에 이어 양궁 종목에서도 금메달을 차지한 구구단 멤버들은 우승의 기쁨을 만끽하며 新 ‘체육돌’의 위엄을 뽐냈다.

한편, 구구단은 음악은 물론 예능, 광고 등 다양한 장르에서 각자의 매력을 발산, 활동의 폭을 넓히며 대중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겟잇케이 장은진 기자 / 사진 MBC ‘2019 설 특집 아이돌스타 육상 볼링 양궁 리듬체조 승부차기 선수권 대회’ 방송 캡처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