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철비’ 정우성 “‘신과함께’와 같은날 개봉..서로 응원해”

Comments (0) Film

‘강철비’ 정우성이 ‘신과함께’와 같은날 개봉하는 소감을 전했다.

15일 오전 서울 강남구 신사동 CGV 압구정에서 영화 ‘강철비’(감독 양우석)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주연배우 정우성, 곽도원, 양우석 감독이 자리했다.

정우성의 신작 ‘강철비’는 그가 속한 소속사 배우 하정우, 이정재가 출연하는 ‘신과함께’와 같은 날 개봉하게 됐다. 그는 “사적인 자리에서 이야기들을 한다. 둘 다 영화 장르가 너무 이야기하고자 하는 게 다르다”라고 언급했다.

이어 “업계에서 연말 극장가를 텐트폴, 빅마켓이라고 한다. 두 영화가 힘을 주고받으면 산업이 더 커지고 긍정적인 작용을 하는 거라고 생각한다. 서로 진심으로 응원하고 있다”라고 말해 성숙한 답변으로 시선을 끌었다.

또 “같은 날 개봉은 아무렇지 않았다. ‘그럴 수도 있지’라는 생각이었다”며 “내 영화가 더 재미있다고 영화를 거는 건 아니다. 이런 영화가 있다고 거는 거다. 관객들의 취향의 문제다. 두 영화 골고루 재미있는 요소를 찾아서 즐겨주셨으면 한다”라고 관객들에게 당부의 인사를 전했다.

영화 ‘강철비’는 크리스마스를 앞둔 어느 날, 북한의 권력 1호와 정예요원 ‘엄철우’(정우성)가 남한으로 피신하면서 벌어지는 일촉즉발 한반도 최대 위기를 그린 첩보 액션 블록버스터다. 오는 12월 20일 개봉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