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다니엘, 솔로 소감…“워너원 멤버들 빈자리 많이 생각나”

Comments (0) MUSIC

프로젝트 그룹 워너원 활동을 마치고 홀로 서기를 시작한 강다니엘이 솔로로 무대를 채우며 워너원 멤버들의 빈자리가 생각난다고 밝혔다.

25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워너원(WannaOne) 출신 가수 강다니엘의 솔로 데뷔 앨범 ‘color on me(컬러 온 미)’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강다니엘은 솔로 데뷔하며 그룹 활동을 했을 때와의 차이점에 대해 말했다.

그는 “아무래도 무대가 되게 크잖아요 저 혼자 채우기에는 너무 크고, 멤버들의 빈자리가 많이 생각난다”며 “워너원이라는 팀이 멋있고 완벽했던 팀이구나 생각이 든다”고 전했다.

대신 솔로 활동의 장점은 “제 목소리, 제 옷이나 스타일, 제 퍼포먼스로만 많은 분들에게 보여드릴 수 있다는 것”이라며 “앞으로 더 많이 저만의 무대를 채워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또한 올해의 목표는 “아무래도 많이 바쁘고 싶고, 절 기다리시는 팬분들을 위해서 찾아가고 같이 즐길 수 있는 무대가 많았으면 하는 게 꿈”이라고.

강다니엘의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곡 ‘뭐해’를 비롯해 ‘INTRO(인트로)’, ‘Color(컬러)’, ‘Horizon(호라이즌)’, ‘I HOPE(아이 호프)’ 등 총 5곡이 수록됐으며, 타이틀곡 ‘뭐해’는 간결하면서도 인상적인 벨(Bell) 계열의 테마의 곡으로 808 사운드와 몽환적인 신스 사운드에 대중적인 후렴구까지 더해 강다니엘만의 트렌디한 이미지를 극대화했다.

프로듀서팀 ‘디바인 채널’과 안무가 ‘앙투안’ 등이 힘을 모은 ‘color on me’는 강다니엘의 색을 더해 완성도를 높이며 팬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한편, 강다니엘은 오늘(25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솔로 데뷔 앨범 ‘color on me’를 발매하며, 오후 8시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팬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겟잇케이 장은진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