갓세븐(GOT7) ‘아는 형님’ 출격..”JYP 대주주 되고 싶어” 야심 드러내

Comments (0) MUSIC

그룹 갓세븐(GOT7) 멤버들이 ‘장래희망은 JYP 대주주’라는 야심 찬 포부를 밝혔다.

10일(토)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 가수 박진영과 갓세븐이 전학생으로 찾아온다. 소속사 사장님과 동반 출연하게 된 갓세븐이 숨겨뒀던 에피소드를 폭로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갓세븐은 소속사 사장님인 박진영 앞에서 원대한 야심을 밝혔다. 갓세븐 멤버들은 ‘형님 학교’의 ‘입학 신청서’ 코너에서 “JYP 대주주가 되고 싶다”고 고백했다. 한 멤버는 대주주에 이어서 대표 자리까지 욕심내면서 포부를 드러내기도 했다.


이에 형님들은 깜짝 놀라며 “그럼 회사 이름도 바뀌는 것 아니냐”고 질문했다. 그러자 박진영과 이름이 똑같은 갓세븐 멤버 진영은 “내가 주주가 된다면 회사 이름이 바뀌지 않아도 된다”는 재치 넘치는 답변을 했다.

당황한 박진영은 어쩔 줄 몰라 하는 표정을 지어 웃음을 안겼다. 형님들은 진영의 재치 넘치는 멘트에 웃음을 참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사장님 박진영을 당황하게 만든 ‘야심돌’ 갓세븐의 깜짝 고백은 10일(토) 밤 9시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겟잇케이 신민경 기자 / 사진 JTBC ‘아는 형님’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