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t] <레드카펫> 황찬성, “첫 스크린 데뷔작, 기대해주세요!”

Comments (0) Film

2-1

영화 <레드카펫>의 제작보고회가 22일 서울 압구정 CGV에서 열렸다. 영화는 19금 영화계의 어벤져스 군단과 이들에게 제대로 낚인(?) 골 때리는 흥행 여신의 오감자극 에로맨틱 코미디다.

‘음란마귀’의 대표주자 막내 ‘대윤’으로 출연하며 첫 스크린 데뷔를 앞둔 황찬성은 “시나리오를 처음 봤을 때 대윤이라는 캐릭터 자체가 굉장히 매력적이었다. 엘리트지만 눈치는 없고 열정은 가득한 친구”라고 답했다.

이어 “이 매력을 내가 한번 표현해보고 싶은 마음이 들어 시나리오를 본 후 당장 출연하겠다 결심했다”고 밝혔다.

2

 “첫 스크린 데뷔작인데, 자신감을 많이 얻었어요 – 황찬성 -”

 

덧붙여 “선배님들이 너무 잘 해주셔서 즐겁게 촬영했다. 내 부분에서 모두들 웃어 주셔서 자신감도 많이 생겼다”라며 즐거웠던 현장 분위기를 밝히기도 했다.

또 황찬성은 “연기가 좋은가 가수 활동이 좋은가”라는 질문에는 “엄마가 좋아 아빠가 좋아 수준의 질문이다”고 답해 연기에 많은 열정이 있음을 알 수 있었다.

한편, 황찬성의 첫 스크린 데뷔작으로 기대를 모으는 영화 <레드 카펫>은 오는 10월 23일 개봉 한다.

[Spot] <레드카펫> 윤계상-고준희, 화끈+유쾌한 제작 보고회 성황리 개최!

글 한지희  사진 류마

 Want to buy? Click the picture below!

2PM배너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