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k누나★흑백사진관] ‘이 악역 실화?’…인질범 연기 펼치는 ‘협상’ 현빈

Comments (0) PHOTO NEWS, side-photo

9일 오전 서울 강남구 신사동 압구정 CGV에서 영화 ‘협상'(감독 이종석)의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보고회는 이종석 감독을 비롯해 주연배우 손예진, 현빈이 참석했다.

영화 ‘협상’은 태국에서 발생한 사상 최악의 인질극을 두고 최고의 협상가 ‘하채윤'(손예진)과 사상 최악의 인질범 ‘민태구'(현빈)가 벌이는 숨막히는 대결을 그린 영화.

첫 악역으로 스크린에 컴백한 배우 현빈을 ‘ok누나’의 흑백사진으로 만나보자.


여심 설레게 하는 스윗한 남자의 대명사 현빈!

웃는 모습도 이렇게 완벽 그 자체.

그런 그가

영화 ‘협상’에서 극악무도한 인질범 ‘민태구’ 역할을 맡아 연기 변신을 시도한다.

“인물의 복합적인 감정을 표현하는 데 힘썼죠”

데뷔 이래 첫 악역이라 인질범의 내면을 표현하는데 고민했다.

“악역의 전형성에서 벗어나려고 했어요”

현빈은 악역 캐릭터를 표현하는 방식을 찾는데 고민하며 시간을 많이 할애했다.

협상가(손예진)과 인질범(현빈)은 모니터를 사이에 두고 연기를 펼쳤다.

“이원생중계 설정으로 촬영하면서 어려운 게 많았는데,

손예진을 통해 어려운 부분이 해소됐다”

현빈은 상대역 손예진의 섬세한 연기에 주목하라고 언급했다.

배우 현빈의 새로운 연기 변신이

기대되는 영화 ‘협상’은 오는 9월 개봉한다.

 

겟잇케이 최은희 사진기자 / 편집 신민경 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