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올여름 웹드라마 4편 공개, 소녀시대 수영부터 갓세븐 진영까지 캐스팅 화려

Comments (0) Drama

JTBC가 올여름을 겨냥한 4편의 웹드라마를 선보인다.

오는 7월부터 순차적으로 선보일 JTBC 웹드라마는 로맨틱 스릴러, 힙합, 판타지 등 독특한 콘셉트와 발칙한 소재로 중무장해 방송가에 새로운 바람을 일으킬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JTBC 웹드라마 시리즈의 첫 번째 작품은 ‘알 수도 있는 사람’(연출 임현욱, 극본 윤이나)이다. ‘알 수도 있는 사람’은 옛 연인이 남긴 스마트폰의 비밀번호를 풀며, 잠겨버린 사랑의 기억도 함께 풀어가는 삼각 로맨틱 스릴러다. ‘소녀시대’의 멤버 수영과 이원근, 심희섭이 주연으로 캐스팅됐다.

두 번째 작품은 힙합 웹드라마 ‘힙한선생’(연출 심나연, 극본 김아로미, 이정석)이다. 무료한 노잼 생활에 지친 초등학교 음악교사의 꿀잼 거듭나기 프로젝트를 담은 작품이다.

최근 각광받고 있는 힙합이라는 음악 장르가 웹드라마에 녹아들어 어떠한 재미를 줄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역도요정 김복주’를 통해 시청자의 사랑을 받은 충무로의 블루칩 이주영과 ‘걸스데이’의 유라, ‘질투의 화신’, ‘힘쎈여자 도봉순’ 등 대세 행보를 이어가는 안우연이 주연으로 낙점돼 기대감을 높인다.

세 번째 작품은 ‘어쩌다 18’(연출 김도형, 극본 유수지)이다. 고교시절 왕따였던 남자가 죽은 첫 사랑을 살리기 위해 18살로 타임 슬립하며 벌어지는 심폐소생 로맨틱 코미디이다. 타임 슬립과 학원물이 결합된 작품으로 유쾌한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네 번째 작품은 판타지 성장드라마 ‘마술 학교’(연출 ·극본 김도원)다. 각기 다른 이유로 마술학교를 찾은 네 명의 젊은이들의 성장기를 그린다. 주연배우로는 갓세븐의 진영과 2PM의 닉쿤, 윤박이 낙점됐다.

JTBC 웹드라마 기획을 맡은 제작 1국 오환민 책임 프로듀서는 “다채로운 양질의 콘텐츠를 제공하고, 신인 감독과 작가를 발굴 및 육성하기 위해 장기적인 안목으로 웹드라마 제작을 결정했다”며, “자유로운 플랫폼을 통해 참신한 작품들을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한편 캐스팅 작업에 한창인 JTBC 웹드라마는 오는 7월 31일 ‘알 수도 있는 사람’을 시작으로 순차적으로 공개될 예정이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JTBC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