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스스’ 한혜연 “‘슈츠’ 채정안 스타일링, 배우와 연출진의 열린 생각으로 완성해”

Comments (0) STYLE@STAR

‘슈츠’ 채정안이 워너비 오피스룩으이 화제다.

KBS 드라마 ‘슈츠’ 속 배우들의 슈트패션이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가운데 당당하고 자신감 있는 패션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홍다함 룩’이 시청자의 이목을 집중 시키고 있다.

특히 전문성은 전문성대로 통통 튀는 개성은 개성으로 살려내는 홍다함만의 유니크한 오피스룩 제안을 위해 실제 스타일을 맡고 있는 전문가들이 나섰다.

‘홍다함 룩’을 총괄하는 한혜연 실장은 홍다함이라는 캐릭터의 가능성에 집중했다.

● 한혜연 실장이 말하는 스타일링 포인트는?

“배우, 연출진의 열린 생각으로 완성한 빛나는 시도”

한혜연 실장은 배우, 스텝들과의 호흡을 강조해 “배우 채정안과 연출진의 열린 생각으로 과감한 시도를 할 수 있었다”고 뜻을 전했다. “홍다함의 인물이 가진 무한 스팩트럼에 맞춰 로펌에서 금기시 하는 컬러풀한 색과 커다란 패턴이 있는 의상에 도전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 홍다함의 차별점은?

“채정안의 출중한 프로포션이기에 가능한 프로젝트”

뿐만 아니라 홍다함의 독특한 캐릭터에 맞춘 스타일 키워드로 ‘특별함’과 ‘파행’을 꼽으며 “그녀만의 캐릭터를 분하기위해 유니크함을 장착했다”고 밝혔다. 특히 홍다함이 특유의 시그니처인 핑거스냅을 할 때 찰랑거리는 중단발의 헤어는 시청자들에게 ‘단발병’을 불러 일으키며 워너비 스타일을 완성하고 있다.

● 이유 있는 중단발 헤어 & 냉정함과 능동적인 매력 살린 메이크업.

헤어 스타일링을 연출하는 우현증메르시에서는 “중단발 스타일이 가지고있는 시크함을 살리고 컬러를 에쉬베이지로 염색함으로서 홍다함의 밝음을 표현했다”고 전했다.

이처럼 전문가들의 많은 고민과 연출진, 그리고 배우 채정안의 열정으로 만들어진 ‘홍다함 룩’. 30대 여성들 사이에서 벌써부터 많은 관심과 눈길을 끌고 있는 만큼 앞으로 또 어떤 과감하고 멋진 패션을 선보이게 될지 기대감이 점점 높아지고 있다.

겟잇케이 안수윤 인턴기자 / 사진 KBS ‘슈츠’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