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라붐 솔빈 “‘솔로몬의 위증’ 연기 도전…공효진·정유미 같은 로코 연기 도전하고파”

Comments (0) STYLE@STAR

122305-1

걸그룹 라붐의 멤버 솔빈이 남성지 MAXIM 한국판 2017년 1월호의 표지가 공개됐다.

라붐 솔빈은 편안한 트레이닝 숏팬츠부터 귀여운 플리츠 스커트까지 완벽한 ‘여친룩’을 소화하며 다양한 매력을 선보였다.

솔빈은 바쁜 스케줄 때문에 늦은 밤 시간대에 화보를 촬영했음에도 불구하고 넘치는 에너지와 특유의 개그(?)로 촬영장 분위기를 훈훈하게 이끌었다. 솔빈은 이번 맥심 커버가 첫 잡지 표지 화보 촬영이라는 게 믿을 수 없을 만큼 매끄러운 연기력과 포즈로 무사히 촬영을 마쳤다.

화보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는 솔빈의 솔직하고 털털한 성격을 엿볼 수 있었다.

최근 방송 ‘아는 형님’, ‘해피 투게더’ 등에서 선보인 자신의 아재 개그는 “호불호가 갈리는 편”이라고 밝혔다. 이어 “새해를 맞이해 새로운 개인기를 개발 중이다”라며 기대해 달라는 사랑스러운 당부도 잊지 않았다.

배우로서 첫걸음을 뗀 JTBC 드라마 ‘솔로몬의 위증’에 대한 질문에 “정말 재미있게 연기를 하고 있다”며 말문을 열었다.

아직 배울 점이 많지만 연기의 매력에 빠지고 있다는 솔빈. ” 공효진, 정유미 선배님처럼 사랑스럽고 통통 튀는 로맨틱 코미디 캐릭터에 꼭 도전해보고 싶다”라며 연기에 대한 당찬 포부를 밝혔다. 또한 솔빈은 이상형을 묻는 질문에 “든든한 남자”를 꼽았다.

한편, 라붐 솔빈의 표지인 MAXIM 1월호는 전국 온, 오프라인 서점에서 만날 수 있다.

122305-2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MAXIM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