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지터너’ 김소현, 청순+시크한 피아노 천재 변신 ‘궁금증 UP’

Comments (0) Drama

022307

‘페이지터너’ 김소현의 청순함과 시크함을 오가는 반전 비하인드 컷이 공개됐다.

오는 3월 중 첫 방송예정인 KBS 2TV 청춘 3부작 드라마 ‘페이지터너'(극본 허윤숙, 박혜련, 연출 이재훈, 제작 아이에이치큐) 제작진이 23일 김소현의 극과 극을 오가는 반전 표정 현장스틸 컷을 공개해 시선을 집중시키고 있다.

김소현은 톡톡 튀는 18살 학생답게 제 몸에 딱 맞는 자연스러운 여고생 연기로 발랄하고 청순한 미소를 짓고 있다가도 피아노 앞에만 서면 180도 확 달라지는 극강의 반전 연기력을 선보이고 있는 것.

차분하면서도 기품 넘치는 김소현의 표정 연기는 카리스마마저 엿보이며 극중 천재소녀라는 캐릭터 설정에 높은 현실감과 설득력을 부여하고 있어 ‘페이지터너’ 속 김소현의 색다른 연기변신에 대한 궁금증과 기대감을 동시에 증폭시키고 있다.

극중 김소현은 극중 까칠하고 도도한 겉모습 속에 여리고 순수한 내면을 숨긴 피아노 천재 ‘윤유슬’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다. 그는 피아노 천재 역을 설득력 있게 표현하기 위해 촬영 전부터 피아노레슨과 음악 공부에 집중하는 등 남다른 연기열정을 보였다는 후문. 촬영현장에서도 김소현은 항상 귀에 이어폰을 꼽고 피아노 연주를 들으며 역할에 몰입하기 위해 끝없이 노력하는 모습을 보였다고 한다.

제작진은 김소현의 실제 성격과 인상이 너무 선해 극중 차갑고 도도한 윤유슬 캐릭터를 소화할 수 있을까 걱정을 했지만 카메라 앞에서는 180도 변신을 소화해내 만족했다는 후문.

‘페이지터너’는 젊은 청춘들이 서로가 서로의 선생이 되어주며 성장하는 이야기로 풋풋한 청춘들의 사랑과 우정,꿈을 향해 가는 모습을 그릴 예정이다. 이들의 다이나믹한 모습이 풍부하고 감성적인 피아노선율들과 어우러져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KBS 2TV 청춘 3부작 드라마 ‘페이지너터’ 1회는 3월 중 방송될 예정이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KBS

 

Copyright ⓒ 겟잇케이(getitk.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