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윤계상, 조직 보스의 서늘한 눈빛 ‘남성미 발산’

Comments (0) STYLE@STAR


배우 윤계상이 남성미 넘치는 아우라를 뽐냈다.

영화 ‘범죄도시'(감독 강윤성) 윤계상의 ‘그라치아’ 화보를 공개했다. 영화는 2004년 하얼빈에서 넘어와 순식간에 대한민국을 공포로 몰아 넣은 신흥범죄조직을 일망타진한 강력반 괴물 형사들의 ‘조폭소탕작전’을 영화화 한 작품이다.

연일 진행되고 있는 ‘범죄도시’의 시사회들을 통해 영화가 공개되면서 파격적인 연기 변신으로 이슈몰이를 하고 있는 윤계상은 “그라치아” 화보에서도 캐릭터를 그대로 옮겨 놓은듯한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냈다.

이번에 공개된 화보는 영화 속 돈 앞에 자비 없는 신흥범죄조직 보스 ‘장첸’의 서늘한 눈빛과 무심하듯 하시만 날 서 있는 표정을 그대로 담아냈다. 또한 아무나 쉽게 소화할 수 없는 흐트러진 수트와 화려한 패턴의 의상을 자연스럽게 소화해내며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윤계상의 더 많은 화보와 영화에 대한 진솔한 이야기가 담긴 인터뷰는 9월 20일 발행된 “그라치아” 10월호에서 만날 수 있으며, 영화 ‘범죄도시’는 10월 3일 개봉한다.


 

겟잇케이 박신애 기자 / 사진 인스타일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