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양세종 “‘사랑의 온도’ 촬영 집중 잘돼 행복”

Comments (0) STYLE@STAR

배우 양세종이 설렘지수를 한껏 높이는 화보를 공개했다.

드라마 ‘사랑의 온도’에서 ‘직진남’ 온정선 역을 맡아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는 양세종. 패션 미디어 ‘엘르’ 10월호와 함께 한 이번 화보에서 양세종은 로맨틱한 면모를 유감없이 드러냈다.

특히 화보 속 양세종은 환한 채광이 어우러진 공간에서 그윽한 눈빛과 부드러운 모습을 보여주며 로맨틱한 감성을 자극했다.

화보와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양세종은 ‘사랑의 온도’에서 연기하고 있는 온정선 역에 대해 “밝지만 깊게 들어가면 아픔이 있는 사람이란 점이 크게 공감됐어요. 사람 양세종이 겪은 경험과 유사한 지점이 있거든요. 그 대목을 읽으며 작가님이 대단하시다 싶었어요.”라고 전했다.

또 양세종은 극중 상대역인 서현진과의 호흡에 대해 “서현진 선배님은 빠져들 것 같은 눈을 갖고 계세요. 그 안에 매력 이상의 뭔가가 있으세요. 그래서 촬영할 때 집중이 잘 돼 너무 행복해요.”라고 이야기 해 앞으로 더 깊어질 두 캐릭터 간의 케미를 기대하게 만들었다.

양세종의 더 많은 화보와 깊이 있는 인터뷰는 ‘엘르’10월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겟잇케이 박신애 기자 / 사진 엘르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