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구하라 ‘힘든 상황에도 의연한 대응’

Comments (0) Photo News, side-photo

가수 겸 배우 구하라가 18일 오후 변호사와 함께 경찰 조사를 받기 위해 서울 강남경찰서로 출석하고 있다.

지난 13일 오전 0시 30분께 구하라의 남자친구 A씨는 강남구 논현동 소재의 구하라 자택 빌라에서 구하라에게 폭행당했다고 112에 신고를 하며 일방적인 폭행을 주장했다. 이후 구하라는 팔, 다리 등의 멍 사진과 산부인과 및 정형외과 진단서를 공개, 쌍방폭행이라고 입장을 밝힌 상태다.


겟잇케이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