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수꾼’ 이시영-김영광 “연기 호흡? 서로 증오하는 앙숙 사이”

Comments (0) Drama

배우 이시영과 김영광이 서로이 연기 호흡을 언급했다.

19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사옥에서 MBC 새 월화특별기획 ‘파수꾼’(연출 손형석, 박승우/ 극본 김수은)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주연배우 이시영, 김영광, 김태훈, 샤이니 키, 김슬기 등이 함께했다.

이날 이시영은 김영광과의 연기 호흡을 묻는 말에 “영광 씨와 저는 아직 어색하다. 많이 부딪치는 신이 없다”고 했다.

이어 “(캐릭터 사이가) 최고의 숙적이자, 실제로 보면 죽일 수도 있는 앙숙이다. 저희 사이에서 색다른 게 있다면 그런 케미가 있다. 서로 증오하고 그다음 일이 어떻게 진행될지 알 수 없지만 그런 관계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또 이시영은 “수지 캐릭터는 액션을 주로 많이 하고 있다. 물론 미니시리즈니까 시간이 쫓기고 상황에 부딪히기도 한다. 표현하려는 액션을 다 할 수는 없다. 최고의 그림이 나올 수 있도록 할 수 있는 건 대역을 안 쓰고 하려고 한다”고 전했다.

김영광은 “이시영 씨와 지금까지 촬영한 분량에서는 함께 한 부분이 적다. 인물이 가진 속마음이 뭔지 대체 왜 이러는지가 궁금해하면서 보면 더욱 즐겁게 볼 수 있다”고 관전 포인트를 전했다.

‘파수꾼’은 범죄로 사랑하는 이를 잃고 평범한 일상이 하루아침에 산산조각 나버린 사람들이 모여 정의를 실현하는 이야기를 그린다. MBC 드라마극본 공모전에서 장려상을 수상한 신선한 이야기로 계획. ‘역적’ 후속으로 5월 22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