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수X정채연X진영, 넷플릭스 ‘첫사랑은 처음이라서’ 출연..19년 공개

Comments (0) Drama


넷플릭스(Netflix)의 오리지널 시리즈 ‘첫사랑은 처음이라서'(가제)의 제작을 확정 지었다.

대세 청춘 3인방 지수, 정채연, 진영 등 주연 캐스팅을 확정한 로맨스 드라마  ‘첫사랑은 처음이라서'(가제)는 2019년 공개를 목표로 올해 제작에 돌입한다.

‘첫사랑은 처음이라서'(가제)는 연애감정제로인 대학생 남사친과 여사친, 그리고 그 여사친에게 설렘을 느끼는 남사친의 절친인 한 남자가 펼치는 청춘들의 첫사랑 이야기.

‘마이 블랙 미니드레스’를 집필한 김민서 작가가 참여하고 ‘아이가 다섯’, ‘연애의 발견’을 집필한 정현정 작가가 크리에이터로, 드라마 ‘용팔이’, ‘결혼의 여신’을 연출한 오진석 감독이 연출을 맡아 더욱 트렌디하고 공감 가는 이야기를 선사할 예정이다.

 ‘첫사랑은 처음이라서'(가제)는 제작 확정과 함께 캐스팅 소식도 알렸다. ‘힘쎈여자 도봉순’에서 인상적인 연기를 보여준 지수, 가수뿐만 아니라 ‘혼술남녀’를 통해 배우로서의 가능성을 인정받았던 정채연, ‘구르미 그린 달빛’에서 설렘을 선사했던 만능 엔터테이너 진영이 주연 3인방으로 출연을 확정 지었다. 세 배우가 선보일 청춘들의 꽃 냄새 폴폴 나는 로맨스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첫사랑은 처음이라서'(가제)는 총 8회로 제작되며, 2019년 공개를 목표로 올해 제작에 돌입한다.

겟잇케이 신민경 기자 / 사진 겟이케이 DB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