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시성’ 조인성 “성을 지킨다는 마음으로 주변과 소통하는 캐릭터 만들어”

Comments (0) Film

‘안시성’ 조인성이 카리스마 없이 자유로운 사람으로 캐릭터에 접근했다고 밝혔다.

12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강로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안시성'(감독 김광식)의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조인성, 남주혁, 배성우, 엄태구, 김설현, 김광식 감독이 자리했다.

이날 조인성은 “제가 표현할 수 있는 장군의 상이나, 성주의 상은 어떤 걸까 싶었다”며 “다른 배우가 했다면 또 다른 양만춘이 나왔을 거다. 유오성, 박성웅 선배와 연기했는데, 카리스마로 그들과 대결 하기엔 한없이 부족한 나이다. 그분들을 뛰어넘을 힘은 없었을 것 같다”고 했다.

이어 “범상치 않은 힘을 표현하려면 뭐가 있을까 고민했다. 자유로운 사람이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으로 출발했다”고 설명했다.

또 “양만춘 장군은 역사적 사실은 반역자로 몰리면서 안시성을 위해 싸운 인물”이라며 “야망은 내려놓고 기본에 충실한 성을 지킨다는 마음이 고구려를 지키는 모습으로 귀결됐다”며 “소통할 수 있는 성주가 나왔다”고 자평했다.

‘안시성’은 동아시아 전쟁사에서 가장 극적이고 위대한 승리로 전해지는 88일간의 안시성 전투를 그린 초대형 액션 블록버스터로 오는 9월 19일 개봉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